4시간 동안 팝업창 띄우지 않기
4시간 동안 팝업창 띄우지 않기

벳클 채팅규정


1. 각 채팅방 공지 확인하기!


2. 욕설 및 싸움 비매너 행위 금지!


3. 공개채팅방내 홍보 도배 금지!


4. 먹튀사이트 홍보시 차단!


5. 검증, 신고는 게시판 이용하기!


6. 기타 불법행위 강력히 제재!


7. 공지사항 게시판 필독!


8. 웹브라우저 크롬 이용하기!


9. 공식도메인 BETCLE.com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롤링배너4번 롤링배너5번
조회 수 908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11.PNG

 

‘클럽 버닝썬 폭행 사건’ 당시 출동한 경찰의 바디캠 영상을 국민일보가 7일 단독 입수했다. 김상교(28)씨 신고로 버닝썬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신고 당사자인 김씨를 제압하는 과정을 직접 찍은 영상이다. 그동안 여러 CCTV 영상이 공개됐지만 경찰과 김씨 사이에 오간 대화가 담긴 영상이 확인된 건 처음이다. 국민일보는 버닝썬 폭행 사건 관련 여러 의혹 중 경찰의 초동 대처에 대한 양측의 진술이 엇갈려 왔던 만큼 실체적 진실에 근접한 당시 상황을 가감 없이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김씨는 지난해 11월 24일 오전 7시쯤 버닝썬 앞에서 클럽 이사 장모씨에게 폭행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지난달 28일 김씨가 클럽 앞 길거리에서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모습이 담긴 CCTV가 공개되면서 김씨 주장에 힘이 실렸다. 김씨 측은 이후 자신이 피해자라고 신고했는데 현장 출동 경찰은 오히려 자신을 가해자로 몰고 과잉진압했다고 분노했다.

 

국민일보는 버닝썬 측이 공개한 CCTV와 폭행 장면이 담긴 CCTV, 경찰 바디캠 영상을 비교해 사건을 재구성했다. 경찰 바디캠 영상에는 당시 김씨와 보안요원, 경찰이 나눈 대화가 생생히 담겼다. 이 과정에서 양측의 주장과는 일부 다른 사실들도 추가로 확인됐다.

 

국민일보가 확보한 각 영상은 당일 오전 6시54분쯤 김씨가 클럽에서 나온 장면부터 경찰이 현장 도착 후 되돌아간 오전 7시27분까지 상황이 담겨있다. 경찰 바디캠에 찍힌 부분은 오전 7시14~20분으로 추정된다.

 

CCTV와 바디캠 영상을 보면 김씨는 오전 7시1분 경찰에 폭행 피해를 신고했다. 10여분이 지난 오전 7시13분 순찰차가 클럽 앞에 도착했고, 경찰 4명이 오전 7시14~15분 차에서 내렸다. 김씨는 경찰 도착 전후 클럽에 들어갔다 나오며 쓰레기를 발로 차는 등 소동을 피웠다

 

경찰 바디캠 영상은 김씨가 버닝썬 보안요원과 대치하고, 경찰이 김씨를 말리는 장면부터 시작된다. 김씨는 경찰에게 “가드의 지인(장모씨)과 가드에게 맞았다”고 반복해 이야기하고 보안요원에게 욕설을 하며 실랑이 벌인다. 경찰은 김씨를 향해 “촬영하고 있다” “그만하라”고 여러 차례 주의를 줬다.

 

이 과정에서 김씨는 자신을 말리는 경찰과도 시비가 붙었다. 경찰이 출동한 지 1분여가 지난 시점, 김씨는 자신을 제지하는 한 경찰에게 자신이 장씨로부터 맞은 부위를 다시 경찰관이 때렸다며 항의하기 시작했다. 김씨는 “갈 때 까지 가보자” “공권력, 얼마나 자신 있는데” “여기 (CCTV) 찍혔지”라며 소리를 쳤고, 이를 지켜보던 다른 경찰관은 “왜 경찰이랑 싸우려고 그러냐”며 그를 만류했다.

 

김씨 흥분은 가라앉지 않았다. 오전 7시16분쯤 다시 욕설이 시작됐고 언성이 높아졌다. 김씨는 팔을 붙잡는 경찰의 제지를 반복해서 뿌리쳤다. 결국 한 경찰관이 김씨의 발을 걸어 넘어뜨리며 김씨를 제압했다. “돌려 돌려” “(수갑) 채워”라고 말하는 경찰 목소리 외에 김씨 목소리는 들리지 않았다.

 

경찰은 김씨를 완전히 제압한 뒤 클럽 관계자들을 향해 “확실히 처벌 원하지?”라고 물었고 보안요원들은 “합의없어요”라고 답변했다. 이후 출동 5분 만인 오전 7시18분 경찰은 김씨를 순찰차에 태우고 떠났다.

 

바디캠 영상을 보면 현장 도착 이후 경찰 대응은 신고자인 김씨를 상대로 주로 이뤄졌다. 김씨가 억울함을 토로하는 것처럼 클럽 관계자를 상대로 사실 관계를 추궁하는 과정은 확인되지 않았다. 김씨는 지난해 12월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린 글에서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제가 바닥에서 맞는 장면을 목격했다”고 주장했는데, 이는 3개 영상 모두에서 확인되지 않았다.

 

김씨는 라디오 인터뷰에서 “저 사람들(클럽 관계자들) 중에 저를 때린 사람이 있다고 얘기했지만 경찰 1명이 저를 뒤로 밀쳤고 수갑을 채우려 했다” “경찰이 놀란 듯이 (관계자들을) 들여보냈다”고 주장했다. 경찰이 자신을 순찰차 쪽으로 한 차례 밀친 상황을 언급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경찰이 클럽 관계자를 안으로 먼저 들여보내는 모습은 포착되지 않았다.

 

체포 당시 미란다 원칙을 고지하지 않았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해당 영상에는 경찰이 ‘미란다 원칙’이라는 단어를 언급하는 내용이 담겼다. 그러나 현장 소음 때문에 구체적인 설명이 이뤄졌는지는 확인하기 어려웠다. 경찰이 김씨의 인적사항을 확인하는 대화 역시 바디캠에는 담기지 않았다.

 

경찰은 지난달 29일 공식입장 통해 “김씨가 집기를 던지는 등 흥분한 상태로 인적사항 확인 거부했고 클럽 손님과 보안요원에게 폭행하고 난동 부렸다는 진술이 있어 사실을 확인하려 했으나 김씨가 지속적인 욕설하며 소란 피워 체포했다”고 밝혔다.

 

[출처: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 스포츠 아시안컵 8강 대진표, '마지막 대진'만 남았다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 대진이 4개 중 3개가 확정됐다. 마지막 남은 대진은 한국-바레인전 승리팀과 카타르-이라크전 승리팀이 꾸린다. 20일(이... 5 title: 관리자벳클 19.01.23 1240
151 영화 ‘극한직업’ 예매율 1위..‘말모이’‘내안의 그놈’제치고 한국영화 열풍 이어갈까 2019년 새해 극장가에 웃음 바이러스를 퍼뜨릴 영화 <극한직업>이 주요 예매 사이트에서 예매율 1위를 차지하며 흥행 돌풍의 포문을 열었다. 해체 위기의 마약반... 5 title: 관리자벳클 19.01.24 1423
150 스포츠 박항서 베트남, 졌지만 잘 싸웠다 베트남은 물론 대한민국까지 들썩이게 했던 ‘박항서 매직’이 아쉽게 멈춰섰다. 아시안컵 통산 4회 우승에 빛나는 일본은 역시 저력이 있는 팀이었다... 4 title: 관리자벳클 19.01.25 1056
149 연예 '스카이캐슬' 결방에 실검 등장까지..19회 언제 방송? '스카이캐슬' 결방에 관심이 증폭된다. 25일 주요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는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스카이캐슬)'의 결방이 키워드... 3 title: 관리자벳클 19.01.26 959
148 사회 로또 843회 당첨번호 ‘19, 21, 30…’ 1등 5명 배출점은 어디? 로또복권 운영사 동행복권은 제843회 로또복권 추첨에서 ‘19, 21, 30, 33, 34, 42’가 1등 당첨번호로 뽑혔다고 26일 밝혔다. 2등 보너스 번호는 &ls... 4 title: 관리자벳클 19.01.27 1033
147 연예 일본 국민 아이돌 그룹 아라시, 활동 중단 선언 일본의 5인조 인기 아이돌 그룹 ‘아라시’가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고 일본 〈NHK〉가 27일 보도했다. 연예기획사 쟈니즈 소속인 아라시는 이날 팬클... 3 title: 관리자벳클 19.01.28 985
146 연예 '상류사회' 파격 노출 김규선, 일상 모습 보니…'단아+청순' '상류사회'에서 파격적인 노출을 선보였던 김규선이 반전 일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규선은 1988년생으로 2010년 MBC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 3 title: 관리자벳클 19.01.29 1027
145 사회 클럽 버닝썬 측이 폭행 사건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클럽 버닝썬에서 지난해 12월 폭행 사건이 발생한 사실이 드러난 가운데, 버닝썬 측이 뒤늦게 입장을 밝혔다. 버닝썬은 29일 오후 ”... 4 title: 관리자벳클 19.01.30 1115
144 연예 구하라 前남친, 동영상 유포 협박에 '몰카' 혐의…불구속 기소 이른바 '보복성 성관계 동영상'을 빌미로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28)를 협박한 혐의 등으로 피소된 헤어디자이너 최OO(28) 씨가 재판에 회부됐다. 서... 3 title: 관리자벳클 19.01.31 846
143 사회 버닝썬 직원, 손님 성추행 혐의 입건…“CCTV 영상 제공한다더니 삭제” 경찰이 폭행 사건 피해자를 과잉 진압했다는 논란이 불거진 서울 강남의 유명 클럽 ‘버닝썬’ 직원이 여성 고객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것... 4 title: 관리자벳클 19.02.01 894
142 연예 'SKY캐슬' 김서형 "작가 끝까지 엔딩 함구…네티즌 추측 예리해" (인터뷰) 'SKY캐슬' 김서형이 네티즌들의 예리한(?) 결말 예상에 놀랐다고 밝혔다. 김서형은 "네티즌들이 결말에 대해 추측해서 막 쓰시는데, 설득이 되더라. 솔... 6 title: 관리자벳클 19.02.02 926
141 영화 [명절 이 영화]쉰들러 리스트와 남자의 눈빛 2월 2일 밤 EBS에서 영화 '쉰들러 리스트'를 보았다. 오래 전 비디오를 통해 본 이 영화는 꽤 강열한 인상으로 남아 있다. 흑백의 색조에 시종 음울한 ... 4 title: 관리자벳클 19.02.03 1279
140 사회 양예원, 악플러 100명 명예훼손·모욕 고소…“악플은 범죄” 비공개 촬영회 도중 성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한 유튜버 양예원 씨가 '악플러' 100여명을 경찰에 고소할 예정이다. 양씨의 변호인 이은의 변호사는 6일 연... 4 title: 관리자벳클 19.02.06 968
» 사회 “여기 친거 찍혔지” 버닝썬 폭행사건 경찰 바디캠 입수 ‘클럽 버닝썬 폭행 사건’ 당시 출동한 경찰의 바디캠 영상을 국민일보가 7일 단독 입수했다. 김상교(28)씨 신고로 버닝썬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신... 4 title: 관리자벳클 19.02.07 908
138 연예 배우 오나라와 '권태기 없이' 20년 열애…김도훈은 누구? 드라마 'SKY 캐슬'에서 맹활약했던 배우 오나라와 20년 째 공개열애 중인 상대 김도훈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SKY 캐슬'에서 진진희 역으... 4 title: 관리자벳클 19.02.08 872
137 연예 "웃다 보니 벌써 끝났다!"…'리갈하이' 시청자 열띤 반응 JTBC가 포문을 연 코믹 법조 활극 '리갈하이'가 "웃다 보니 벌써 끝났다"는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을 얻었다. 시청률은 전국 3.3%, 수도권 3.7%를 기록하... 4 title: 관리자벳클 19.02.09 1069
136 사회 포항 앞바다서 규모 4.1 지진…“피해 접수 없어” 10일 낮 12시 53분 38초께 경북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50㎞ 해역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났다. 정확한 위치는 북위 36.16도, 동경 129.90도이며 발생 깊이는 21... 4 title: 관리자벳클 19.02.10 973
135 스포츠 손흥민 놀라운 파괴력 후반의 해결사 아시안컵 복귀 3일 뒤 출장 동점골(1월30일), 이후 72시간 만의 결승골(2월2일), 경기 막판 전력 질주에 이은 쐐기골(2월10일). 토트넘의 손흥민(27)이 아시안컵... 5 title: 관리자벳클 19.02.11 1025
134 연예 정겨운 아내 김우림 "정겨운 이혼 사실 알고 아버지 우셨다" 정겨운, 김우림 부부가 신혼 일상을 공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정겨운, 김우림 부부가 처음으로 출연했다. 지난 ... 6 title: 관리자벳클 19.02.12 1035
133 사회 대형 온라인 강의사이트 '스카이에듀' 회원 개인정보 유출 대형 온라인 강의사이트 '스카이에듀'의 회원 개인정보가 유출됐다. 13일 스카이에듀를 운영하는 주식회사 현현교육과 현현교육의 모기업 에스티유니타스... 6 title: 관리자벳클 19.02.13 993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34 Next
/ 34